윤대통령, 워싱턴DC 도착… 나토 정상회의 일정 시작
윤대통령, 워싱턴DC 도착… 나토 정상회의 일정 시작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4.07.10 2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75주년 정상회의가 열리는 미국 워싱턴DC 인근 앤드루스 공군기지에 도착해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려오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75주년 정상회의가 열리는 미국 워싱턴DC 인근 앤드루스 공군기지에 도착해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려오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2024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미국 워싱턴DC에 도착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는 이날 오전 7시쯤 앤드류스 공군기지에 도착했다.

공항에는 미 국무부 의전장, 앤드루스 영접관, 조현동 주미대사 내외, 유정현 주벨기에유럽연합 대사 겸 주나토대표부 대사 등이 윤 대통령 내외를 맞이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부터 나토 정상회의 일정을 소화한다.

인도·태평양 4개국(한국·일본·호주·뉴질랜드 )파트너국(IP4) 정상회의, 바이든 대통령 부부 주최 친교 만찬, 나토 퍼블릭포럼 등 나토 관련 행사에 참석해 기조 연설 등을 한다.

윤 대통령은 역대 대통령 중 처음으로 3년 연속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또 11일까지 일본을 포함한 10여개 이상의 양자회담 등 12개 내외의 외교 일정을 수행하게 된다.

gak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