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스마트반지, 삼성 '갤럭시 링' 출격…24일 손가락에 끼운다
첫 스마트반지, 삼성 '갤럭시 링' 출격…24일 손가락에 끼운다
  • 이정범 기자
  • 승인 2024.07.10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럭시 AI' 적용한 웨어러블 공개…'링' 통해 24시간 '밀착' 건강관리
포트폴리오 중 가장작아, 티타늄 5등급 마감처리…최대 7일 사용가능
'갤럭시 링', '갤럭시 워치 7', '갤럭시 워치 울트라',[사진=삼성전자]
'갤럭시 링', '갤럭시 워치 7', '갤럭시 워치 울트라',[사진=삼성전자]

첫 스마트 반지인 삼성 '갤럭시 링'을 오는 24일 실제 손가락에 끼울수 있게 된다.

삼성전자는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갤럭시 언팩 2024(Galaxy Unpacked 2024)'를 열고 새 폴더블폰 시리즈 '갤럭시 Z플립·폴드6'와 함께 '갤럭시 AI'를 적용한 웨어러블 제품 라인업을 동시에 선보였다고 밝혔다.

공개된 웨어러블 라인업은 '갤럭시 링'을 포함한 '갤럭시 워치7', '갤럭시 워치 울트라' 등이다. 신규 갤럭시 웨어러블 제품들은 갤럭시 AI를 통해 디지털 헬스 경험을 한단계 진화시키고 삼성전자의 기술력이 집약된 첨단 센서를 탑재해 사용자에게 보다 정확하고 깊이 있는 디지털 헬스 경험을 제공한다.

‘갤럭시 링’은 갤럭시 포트폴리오 중 가장 작은 초소형 폼팩터로 사용자가 자신의 건강 상태를 손쉽게 24시간 밀착 관리하도록 지원한다. 편안하고 가벼운 디자인으로 오랜 시간 착용이 가능하다.

'갤럭시 링'은 오목한(Concave) 외관 디자인과 티타늄 5등급 마감 처리를 통해 스크래치에 강하다. 또한 10ATM 방수 기능으로 어디서나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최대 7일 동안 사용할 수 있는 배터리는 사용자의 건강 정보를 끊김없이 지속 측정할 수 있다.

'갤럭시 링'은 다양한 건강 지표를 별도의 구독료 없이 제공한다. '갤럭시 AI'를 통해 누적 기록된 건강 데이터를 분석해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개인 건강을 관리한다.

개인 건강의 시작인 수면에 초점을 맞춘 ‘갤럭시 링’은 수면 알고리즘을 통해 사용자가 자신의 수면을 이해하고 수면 습관을 개선하도록 돕는다. 사용자는 매일 아침 기상 후 전날 밤의 수면 점수와 다양한 건강 지표를 확인할 수 있다. 

갤럭시 AI를 활용한 새로운 헬스 기능은 사용자의 현재 상태를 바탕으로 종합적인 인사이트와 동기부여 메시지를 제공해, 상쾌한 하루의 시작을 돕고 사용자의 행동 변화를 유도한다.

수면, 활동, 수면 중 심박수 및 심박 변이도(Sleep Heart Rate Variability)를 바탕으로 산출되는 ‘에너지 점수(Energy Score)’는 사용자의 건강 상태에 따라 변화되는 점수를 매일 제공해 건강이 일상에 미치는 신체적, 정신적 영향을 이해하고 컨디션을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다.

‘웰니스 팁(Wellness Tips)’은 사용자의 종합 건강 데이터와 사전에 설정한 관심 분야를 기반으로, 건강 전반에 대한 맞춤형 메시지를 제공해 더 나은 일상을 지원한다.

‘갤럭시 링’은 광범위한 일상 활동을 모니터링한다. ‘심박수 알림(Heart Rate Alert)’ 기능은 사용자의 심박수가 너무 높거나 낮으면 이를 즉각적으로 알려준다. ‘자동 운동 감지(Auto Workout Detection)’ 기능은 사용자가 걷거나 달리기를 하면 자동으로 운동 진행 상황을 측정하고 '활동 안 한 시간 알림(Inactive Alert)' 기능은 사용자가 오랫동안 움직이지 않았을 때 목표 달성을 위한 동기를 부여한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은 "최신 갤럭시 웨어러블 제품은 삼성전자의 최첨단 헬스 기술과 혁신에 갤럭시 AI가 더해져 더욱 건강한 일상을 지원한다"며 "사용자는 갤럭시 링, 갤럭시 워치7, 갤럭시 워치 울트라를 통해 한 차원 높은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받고 완전히 새로워진 건강 관리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 링’을 비롯해 ‘갤럭시 워치7’, ‘갤럭시 워치 울트라’는 오는 24일부터 전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 될 예정이다.

jblee98@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