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강화군지회, 6․25전쟁 음식 재현 시식회 개최
한국자유총연맹 강화군지회, 6․25전쟁 음식 재현 시식회 개최
  • 백경현 기자
  • 승인 2024.06.25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유총연맹 강화군지회가 25일 강화읍 수협 앞에서 6․25 전쟁 음식 재현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호국의 달을 맞아 6․25 당시 어려웠던 시절을 상기하며 국가 안보 의식을 고취하고 자유 평화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장을 찾은 어르신들은 6․25전쟁 당시 먹던 보리 주먹밥과 개떡, 쑥버무리, 찐 감자 등의 음식을 시식하며 가난하고 배고팠던 시절을 회상했고, 전쟁을 겪지 못했던 아이들은 그 시절의 어려움을 간접적으로 체험하며 선인들의 고난과 희생을 이해하는 시간을 보냈다.

박봉식 회장은 “앞으로도 젊은 세대들이 6․25전쟁의 참상을 되새기며 호국보훈에 더 많은 관심을 갖고,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 강화군지회는 매년 자유 수호 합동위령제, 나라 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 북한이탈주민 사랑의 김장 나눔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신아일보] 백경현 기자

khb581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