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 장애인-비장애인 함께하는 소통형 교육
계양, 장애인-비장애인 함께하는 소통형 교육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4.06.25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립지원·복지사각지대 장애인 발굴 교육 추진

인천 계양구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소통형 ‘장애인 자립지원 및 복지사각지대 장애인 발굴 교육’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자립에 성공한 장애인이 직접 강사로 나선다. 7월 계산4동과 작전1동을 시작으로, 8월 계양1동, 9월 작전서운동을 찾아 해당 동 보장협의체 위원들에게 자신의 성공 사례를 소개하고 전문강사가 함께 강의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구는 이번 교육이 자립 장애인에 대한 지역사회의 이해를 돕고,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장애인 발굴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지난 2년간 장애인을 대상으로 금전 관리 등 집중적인 전문교육과 상담을 꾸준히 진행한 결과, 올해는 자립에 성공한 장애인이 직접 전달하는 강의를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의 자립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장애에 대한 인식이 개선될 수 있도록 비장애인들에 대한 교육도 꾸준히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pjy609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