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마슐랭 마라탕면’ 용기면 출시
오뚜기, ‘마슐랭 마라탕면’ 용기면 출시
  • 강동완 선임기자
  • 승인 2024.06.2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얼한 2단계 맵기의 ‘마라탕면’ 선보여
오뚜기가 마라탕면 용기면을 선보였다. [제공=오뚜기]

㈜오뚜기가 마라 라면 브랜드 ‘마슐랭’을 론칭하고, 신제품 ‘마라탕면’ 용기면을 출시했다.

‘마슐랭’은 오뚜기의 짜장라면 브랜드 ‘짜슐랭’의 뒤를 잇는 브랜드로, 젊은 세대 사이에서 대중적인 맛으로 자리잡은 마라맛을 라면에 접목해 탄생했다.

첫 제품인 ‘마슐랭 마라탕면’은 2단계 맵기의 얼얼하고 매콤한 마라탕으로, ‘푸주’와 ‘두부피’ 건더기를 넣어 전문점의 맛을 그대로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마라탕을 즐겨 먹는 소비자들이 간편하게 조리하고, 휴대하기 용이하도록 용기면 제품으로 선보인 점도 주목할 만하다.

맛있게 먹는 TIP으로 패키지에 삽입된 QR코드를 통해 응용 레시피를 제공하고 있으며, 기호에 따라 동봉된 얼얼마라유로 맵기를 조절하거나 원하는 부재료를 첨가해도 좋다.

㈜오뚜기 관계자는 “마라탕을 좋아하는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마라탕을 즐길 수 있도록 라면과 마라를 접목한 신규 브랜드 ‘마슐랭’을 론칭하고, 첫 제품으로 ‘마라탕면’ 용기면을 출시했다”며,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자 다양한 유형의 마라 라면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adevent@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