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양자 연합체 명칭 '엑스퀀텀' 확정…양자암호칩 상용화
SKT, 양자 연합체 명칭 '엑스퀀텀' 확정…양자암호칩 상용화
  • 임종성 기자
  • 승인 2024.06.1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용 양자암호칩 'Q-HSM' 공개…PQC∙QRNG 탑재
PQC 기반 차세대 양자암호칩 'Q-HSM' 모듈.[사진=SKT]
PQC 기반 차세대 양자암호칩 'Q-HSM' 모듈.[사진=SKT]

SK텔레콤은 국내 양자 기업들의 연합체 '퀀텀 얼라이언스'의 명칭을 'X Quantum(엑스퀀텀)'으로 확정하고 첫 상용 제품으로 양자암호칩을 공개한다고 19일 밝혔다.

엑스퀀텀은 지난 3월 SK텔레콤을 비롯 에스오에스랩, 엑스게이트, 우리로, 케이씨에스, 노키아, IDQ코리아 등 양자 분야 핵심 기술과 부품을 보유한 기업들이 설립한 연합체다. SK텔레콤은 "엑스퀀텀이라는 명칭은 양자가 다양한 기술 영역과 만나 새로운 솔루션을 만들어낸다는 의미와 모든 산업의 기반이 되고 결합을 통해 혁신을 만드는 양자의 기술적 특성을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식 명칭 확정과 함께 엑스퀀텀은 첫 번째 상용 제품인 차세대 양자암호칩 'Q-HSM'을 공개했다. 해당 제품은 SK텔레콤과 케이씨에스가 함께 제작했다.

Q-HSM은 하드웨어 기반의 양자난수생성기(QRNG)와 물리적복제방지(PUF) 기술, 소프트웨어 기반의 양자내성암호(PQC) 암호통신기술이 적용됐다. 이를 통해 예측이 불가능하고 패턴이 없는 '순수 난수'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강력한 암호키를 만든다.

엑스퀀텀은 Q-HSM을 오는 25일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퀀텀 코리아' SK텔레콤 부스에서 공개함과 동시에 상용화 할 계획이다. 향후 드론이나 CCTV, 홈네트워크, 저전력 기반의 IOT 단말장치 등 다양한 사업 영역에 Q-HSM을 탑재시킨다는 설명이다.

또한 멤버사들이 보유한 양자 기술 및 상품을 기반으로 공동 상품을 개발하고 다양한 퀀텀 솔루션 패키지를 제공하여 신규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다. 공공사업·국책과제 공동 수주, B2B 프로젝트 공동 참여 등에 나선다.

하민용 SK텔레콤 글로벌솔루션오피스 담당(CDO)은 "퀀텀 얼라이언스가 공식 명칭으로 엑스퀀텀을 확정하고 첫 상용 제품을 선보이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게 됐다"며 "엑스퀀텀이 대한민국 양자 생태계를 대표하는 명칭이 될 수 있도록 새로운 퀀텀 상품과 솔루션을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ijs6846@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