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 참여 업무협약 체결
영암군,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 참여 업무협약 체결
  • 최정철 기자
  • 승인 2024.06.18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와 지속가능한 미래 등 공동 협력키로
(사진=영암군)
(사진=영암군)

영암군이 1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먹거리의 생산부터 소비까지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에 참여한다. 

이날 협약으로 영암군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 동참 농식품 분야 탄소중립 실천 △농식품 수출확대 및 산업발전 인력·기술·정보교류 △농수산식품 수급안정·유통구조개선·소비촉진 등에 나선다.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은 지난달 영암군이 발표한 영암형 농정혁신 정책 ‘영암 농정대전환 프로젝트’ 6개 전략 중 하나인 ‘기후위기 탄소중립 및 치유·관광농업 선도’와 그 결을 같이 한다. 

영암군은 이미 2030년 온실가스 40% 감축을 목표로 영농부산물 파쇄 지원단 운영, 친환경 비료 지원, 메탄 저감 사료 공급, 축산농가 악취 저감시설 지원 등을 추진하고 있다.

영암군은 협약식에서 농수산식품 수급안정 및 유통구조 개선, 소비촉진 등을 위해 추진 중인 고품질 쌀 유통 활성화 사업과 먹거리통합지원센터 건립 공모 등의 필요성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건의했다. 

우승희 영암군수는 “양 기관이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해 농정대전환과 지속가능한 농업 발전의 토대를 단단히 다지겠다”고 말했다. 

jcchoi@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