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서울시 최초 ‘자원재순환 스마트 체험 차량’ 운영
종로구, 서울시 최초 ‘자원재순환 스마트 체험 차량’ 운영
  • 허인 기자
  • 승인 2024.06.18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종로구)
(사진=종로구)

서울 종로구는 이달부터 서울시 최초 ‘자원재순환 스마트 체험 차량’ 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투명페트병, 캔, 종이팩 무인회수기가 설치된 스마트 체험 차량을 운행해 주민들의 분리배출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폐기물 배출 감량은 물론 자원재순환에도 기여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이에 종로구는 차량 제작을 완료한 뒤 지난 17일 시연을 시작으로 6월 말까지 소형차 특유의 기동성을 십분 활용한 시범 운행에 나설 계획이다.

종로구는 오는 7월부터는 관내 전역에서 열리는 각종 축제 행사장에 스마트 체험 차량을 배차한다. 구민들에게 재활용 분리수거 체험 기회를 제공해 쓰레기 무단투기와 혼합 배출 방지에 이바지하려는 취지다.

아울러 여름철과 겨울철 등 상대적으로 행사가 적은 시기에는 차량을 관내 초중고에서 학생들의 분리배출 인식을 개선하는 체험의 장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정문헌 구청장은 “찾아가는 자원재순환 스마트 체험 차량 운영으로 재활용의 일상화, 탄소중립과 녹색성장에 기여하고 주민과의 접점을 넓히겠다”고 말했다.

ih@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