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2024년도 용산진학 길라잡이’ 무료
용산구, ‘2024년도 용산진학 길라잡이’ 무료
  • 허인 기자
  • 승인 2024.06.18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후 6시부터 용산아트홀 소극장 진학 심포지엄 열어
무전공 선발 확대, 2028년 대입 개편 대비 진로 탐색, 학교생활 다뤄
변화하는 대학입시 제도 대비 지원하려
5월 9일 개최된 '2025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모습 (사진=용산구)
5월 9일 개최된 '2025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모습 (사진=용산구)

서울 용산구가 19일 오후 6시 용산구청 아트홀 소극장에서 진학 심포지엄 ‘2024년도 용산진학 길라잡이’를 연다고 18일 밝혔다.

구는 지역 내 학생들이 변화하는 대학입시 제도에 대비할 수 있도록 이번 심포지엄을 준비했다.

심포지엄은 ‘무전공 선발 확대, 2028년 대입 개편 대비 진로 탐색, 학교생활’을 주제로 3시간 가량 진행된다.

기조 강연은 권오현 교수(서울대학교 사범대학 명예교수, 전 입학본부장)가 맡았다.

이어서 송치경 교육연구사(서울시교육청교육연구정보원)와 하성욱 진로진학부장(오산고등학교)이 고등학교 교육과정과 학업 평가의 변화 등에 대해 발표한다.

이후 임진택 입학사정관팀장(경희대학교)과 권영신 입학사정관실장(성균관대학교)이 2028년도 개편안에 따른 대입전형과 평가 기준의 변화 등에 대해 설명한다.

심포지엄은 참가자들의 질의응답으로 마무리되며, 대입 이슈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되도록 꾸렸다.

참가자는 용산구 거주 △고등학생‧수험생 △중‧고등학교 재학생의 학부모와 용산구 소재 학교 △고등학생‧교사 △중‧고등학교 재학생의 학부모를 대상으로 사전 접수를 받았다.

박희영 용산구청장은 “시기별, 대상별 맞춤형 대학입시 안내와 진학 프로그램을 제공해 고물가 시대 사교육비 절감을 실현하려 한다”며 ”미래를 준비하는 교육도시 용산을 만들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는 7월 2025학년도 수시모집 대비를 위해 수험생 대상으로 ‘2025학년도 수시모집 지원전략 특강’과 ‘2025학년도 수시대비 1:1 전략컨설팅’을 운영한다. 지난 5월에는 ‘2025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2024년도 대입 역량강화 특강’, ‘찾아가는 용산진학’ 등을 개최한 바 있다.

한편, 용산구청 2층 진학상담실에서 1:1 맞춤형 진학 컨설팅을 상시 운영 중이다. 신청 방법 및 자세한 사항은 용산진학패스에서 알 수 있다.

[신아일보] 서울/허인 기자

ih@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