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2024 '사랑의 헌혈 나눔' 실시
신한은행, 2024 '사랑의 헌혈 나눔' 실시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4.06.14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만3000여명 임직원 참여, 소아암 환자 가족에 전달
신한은행 임직원들이 지난 13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2024 '사랑의 헌혈 나눔'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 임직원들이 지난 13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2024 '사랑의 헌혈 나눔'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세계 헌혈자의 날'을 맞아 혈액 수급 문제 해결에 선도적으로 참여하기 위해 전체 임직원이 동참하는 2024 '사랑의 헌혈 나눔'을 했다고 14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지난 2001년부터 사랑의 헌혈 나눔을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2만300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해 생명 존중 가치 제고와 혈액 수급 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있으며 이를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도 실천하고 있다.

이번 2024 사랑의 헌혈 나눔은 전국 영업점과 본부부서에서 3일부터 14일까지 자율적으로 헌혈한 후 헌혈증을 기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13일에는 신한은행 본점 앞에 배치된 헌혈 차량을 통해 임직원들이 직접 헌혈에 참여했다.

지난해 진행된 2023 사랑의 헌혈 나눔 행사를 통해 모인 헌혈증은 5월 장기간 치료로 인해 경제적 부담을 겪는 소아암 환자 가족의 부담 완화를 위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된 바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헌혈 행사를 통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해 기업시민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qhfka7187@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