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백 vs 인도 방문'… 끝 없는 여야의 '여사 공방전'
'명품백 vs 인도 방문'… 끝 없는 여야의 '여사 공방전'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4.06.1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 "권익위, 헌법 가치 부정"… '청탁금지법' 보완키로
與 "검찰 공정한 수사 기대… 文, 고소장 빨리 제출하길"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 (사진=연합뉴스)

 

gak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