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 MZ 타깃 '앙개' 론칭
삼성물산 패션, MZ 타깃 '앙개' 론칭
  • 정지은 기자
  • 승인 2024.06.11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성 표현 소재·디테일·레이어링 강조
삼성물산 패션, 여성복 브랜드 '앙개' 론칭. [사진=삼성물산 패션]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MZ세대를 타깃으로 한 여성복 브랜드 ‘앙개(ANGGAE)’를 론칭했다고 11일 밝혔다.

앙개는 한국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 동시 진출하며 사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국내에서는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몰 SSF샵을 중심으로 전개하고 미국·일본·중국 등에서는 주요 편집숍을 시작으로 유통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앙개는 젊고 트렌디한 감성과 페미닌한 디자인을 추구하는 컨템포러리 여성복 브랜드다. 인체의 실루엣을 과감하고 센슈얼하게 표현해 본연의 아름다움을 자연스럽게 드러낸다는 브랜드 철학을 갖고 있다.

앙개는 젊고 유니크한 감성을 토대로 독보적인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구축해 국내외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여성성을 감각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소재와 디테일을 강조하고 레이어링을 통해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으로 새로움을 드러내는 디자인을 선보인다.

또 여성 본연의 아름다움을 자연스럽게 드러낼 수 있도록 실루엣이 돋보이는 디테일과 소재를 선택했다. 올 여름 시즌에는 몸에 잘 밀착되면서도 스트레치성이 좋은 다양한 니트, 크링클 져지 소재 등을 활용했다. 가을겨울 시즌에는 매끄러운 표면과 복슬복슬한 표면의 대조 효과, 푹신하고 부드러운 감촉과 레이어링을 통한 스타일링을 선보인다.

시즌 대표 상품으로는 투톤 원사에 앙개만의 컬러 느낌을 담은 니트 셋업, 센슈얼함을 표현하는 쫀쫀한 져지 소재에 셔링 디테일을 더한 톱과 비대칭 원피스, 은은한 광택감이 있는 사틴 소재에 불규칙적인 셔링 디테일이 특징인 슈슈(CHOUCHOU) 셋업 스커트 등이 있다.

이재홍 사업개발팀장은 “올 들어 여성스러운 스타일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브랜드를 각인시킬 수 있는 포인트를 어떻게 활용해서 새롭게 보여주느냐가 소비자의 선택에 중요하게 작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love1133994@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