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한국의 맛 시리즈 ‘창녕마늘떡갈비시리즈’ 2종 출시
세븐일레븐, 한국의 맛 시리즈 ‘창녕마늘떡갈비시리즈’ 2종 출시
  • 강동완 선임기자
  • 승인 2024.05.28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녕에서 수확한 마늘 활용 ‘창녕마늘떡갈비시리즈’ 개발, 삼각김밥과 김밥 2종
세븐일레븐이 창년마늘떡갈비시리즈 2종을 선보였다. [제공=세븐일레븐]

프랜차이즈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지역 특산품을 활용해 개발한 간편식 ‘한국의 맛 시리즈’를 새롭게 선보이며 그 첫 번째 상품으로 ‘창녕마늘떡갈비시리즈’ 2종을 출시했다.

최근 지역의 특산물을 활용한 상품을 개발하고 소비하는 '로코노미'가 하나의 산업으로 떠오름에 따라 다양한 업계에서 관련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창녕마늘은 인산함량과 유황성분이 풍부하고 비옥한 토양 환경에서 재배되어 마늘 특유의 알싸하면서도 고소한 풍미가 돋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창녕마늘떡갈비 시리즈는 ‘더커진창녕마늘떡갈비삼각김밥’, ‘창녕마늘떡갈비김밥’ 2종이다. 세븐일레븐은 마늘 생산지인 ‘창녕’에서 생산된 우수한 마늘을 엄선해 풍미 가득한 마늘떡갈비 레시피를 개발했다.

더커진창녕마늘떡갈비삼각김밥은 달콤하고 짭조롬한 데리야끼 소스를 베이스로 한 양념밥과 창녕마늘소스 떡갈비가 조화를 이루며, 창녕마늘떡갈비김밥은 간장소스에 마늘과 청양고추를 다져 넣어 매콤함을 살리고 창녕마늘의 풍미를 극대화 했다.

세븐일레븐 박대성 푸드팀장은 “이번 창녕마늘떡갈비시리즈는 지역 특산품을 활용해 맛있고 신뢰도 높은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세븐일레븐에서 준비한 한국의 맛 시리즈의 첫 번째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방방곡곡의 우수한 특산품을 가까운 세븐일레븐에서 경험할 수 있도록 엄선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강동완 선임기자

adevent@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