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웹툰 산업 이끌 청년 인재 양성
남양주시, 웹툰 산업 이끌 청년 인재 양성
  • 정원영기자
  • 승인 2024.05.2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20명 대상 웹툰 아카데미 운영…참여자 6월부터 모집
남양주시 관계자 등이 웹툰 아카데미 운영 지원 등에 관한 업무협약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남양주시청)

남양주시(시장 주광덕)가 미래 유망 산업인 웹툰 산업을 이끌 청년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한다.

25일 남양주시는 전날인 24일 경복대학교 및 한국 웹툰 전문 제작 주식회사 케나즈(이하 ㈜케나즈)와 함께 3자 간 업무 협약식 및 웹툰 작가 초청 강연을 실시하며 웹툰 분야에서의 산·관·학 협업의 첫 발걸음을 내디뎠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남양주시 미래 선도산업 활성화와 지역 청년 취·창업 연계를 위해 다음 달부터 추진할 웹툰 아카데미 운영에 관한 지원사항 및 각 기관의 역할 등을 포함한다.

협약식에 이어 시는 시민 50여 명을 대상으로 ㈜케나즈 소속인 모로 작가(위리 이야기 저자)의 초청 강연도 함께 진행했다. 강연은 ‘위리 이야기’가 탄생한 배경, 웹툰 산업의 생태계 및 질의응답으로 구성되어 웹툰 작가를 꿈꾸는 청년과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주광덕 시장은 “청년들의 고민 중에서 가장 큰 고민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은 일자리 문제일 것이다.”라며 “남양주시는 앞으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대학 및 산업체와 협업해 웹툰 및 미래 발전 가능성이 높은 산업들에 대한 교육 및 취업 기회를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시는 오는 6월 중 ‘남양주시 청년 웹툰 아카데미’ 대상자로 웹툰 분야에 관심이 있는 청년 2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아카데미 참여자는 경복대학교의 인프라를 활용한 ㈜케나즈 소속 작가들의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을 받아 웹툰 분야의 전문가가 되기 위한 과정에 돌입한다.

교육 이수자 중 우수자에게는 심사를 거쳐 인턴 채용 또는 웹툰 제작 프로젝트에 참여할 기회를 부여할 예정이다.

wonyoung5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