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경현 구리시장, 한국도로공사 찾아 ‘구리대교 명명’ 요구
백경현 구리시장, 한국도로공사 찾아 ‘구리대교 명명’ 요구
  • 정원영 기자
  • 승인 2024.05.22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22일 ‘한국도로공사 자체 시설물명칭 위원회’가 열린 경상북도 김천시 한국도로공사 본사를 찾아 박건태 건설본부장과 면담하고 33번째 한강횡단교량 명칭을 ‘구리대교’ 명명할 것을 강력히 주장했다. 

한편, 이날 한국도로공사 본사 정문 앞에서는 구리발전추진시민연대 등 구리시민 100여 명이 ‘구리대교’ 명명 집회에 참여했다.

wonyoung5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