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랜드와 갤럭시AI 만나니…MZ세대 10만명 찾았다
에버랜드와 갤럭시AI 만나니…MZ세대 10만명 찾았다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4.05.19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갤럭시 스튜디오 Photo 운영…S24 마음껏 사용
이달 26일까지 에버랜드에서 운영되는 '갤럭시 스튜디오 Photo' 모습.[사진=삼성전자]
이달 26일까지 에버랜드에서 운영되는 '갤럭시 스튜디오 Photo' 모습.[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에버랜드에서 운영중인 '갤럭시 스튜디오 Photo(포토)'가 1020세대에게 큰 인기를 얻으며 방문객 10만명을 돌파했다.

19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달 19일 오픈한 '갤럭시 스튜디오 Photo'는 ‘갤럭시 AI'에 기반한 '갤럭시 S24 시리즈'의 카메라 성능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4주만에 누적 방문객 10만명을 돌파했다.

방문객들은 테마파크 콘셉트의 스튜디오에서 다양한 소품과 함께 사진을 촬영한 후 '갤럭시 AI'의 '생성형 편집' 기능을 활용해 신비로운 분위기의 사진을 완성할 수 있다.

'포시즌스 가든' 등 여러 에버랜드 사진 명소에서는 AI 전문 사진작가가 갤럭시 S24로 방문객의 사진을 촬영해주고 생성형 편집 기능으로 영화의 한 장면을 연출하는 듯한 이색적인 작품을 만들어 제공한다. 완성된 '인생 사진'은 SNS에 6000건 이상 게시되며 방문객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갤럭시 S24 시리즈'를 무료로 대여해주는 '갤럭시 To Go' 서비스도 방문객들에게 호평 받고 있다. 방문객들은 에버랜드의 다양한 동·식물을 '갤럭시 S24 시리즈'의 10배 줌으로 촬영한 후 '서클 투 서치'를 활용해 관련 정보를 바로 검색하는 등 '갤럭시 AI' 기능을 체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에버랜드에서 '삼성월렛'의 다양한 기능을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도 운영하고 있다. '삼성월렛'에 에버랜드 티켓, 멤버십, 모바일 신분증 등을 등록하는 고객에게 에버랜드에서 사용 가능한 스낵 교환권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 AI에 대한 소비자들의 큰 관심 속에 에버랜드의 갤럭시 스튜디오 Photo 방문객이 10만명을 돌파했다"며 "갤럭시 S24 시리즈와 갤럭시 AI가 선사하는 즐거운 경험들을 더 많은 방문객들께서 마음껏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에버랜드 '갤럭시 스튜디오 Photo는 이달 26일까지 운영된다.

youn@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