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통령, 3년 연속 5·18 기념식 참석… 노무현 이어 두 번째
윤대통령, 3년 연속 5·18 기념식 참석… 노무현 이어 두 번째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4.05.18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8 유공자 후손들과 함께해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광주시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4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5·18 유가족 대표들과 함께 입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광주시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4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5·18 유가족 대표들과 함께 입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8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개최된 제4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취임 이후 3년 연속 기념식에 참석했다. 

보수 정부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이며, 대통령 재직 중 3년 연속으로 기념식에 참석한 것은 노무현 전 대통령에 이어 두 번째다.

올해는 5·18 정신이 대를 이어 계승된다는 의미로 5.18 유공자 후손들과 함께했다고 대통령실은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국립5·18민주묘지 입구에서 5‧18 유공자 후손들과 함께 5‧18 유가족 대표들을 태운 버스를 기다려 영접하고 '민주의 문'으로 동반 입장해 헌화 및 분향을 함께했다. 

gak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