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농번기 지역 농가 일손 보태기 '구슬땀'
세종시, 농번기 지역 농가 일손 보태기 '구슬땀'
  • 김순선 기자
  • 승인 2024.04.21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동면 내판리 소재 농가서 못자리 설치 작업 등 실시
(사진=세종시)
(사진=세종시)

세종시가 영농철을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연동면 내판리 소재의 한 농가를 찾아 일손을 보탰다고 21일 밝혔다.

세종시 로컬푸드과 직원 15명은 지난 19일 일손돕기에 참여해 못자리 설치에 필요한 상토 작업, 모판 옮기기 등을 함께 했다.

이날 일손돕기 행사는 인건비 상승과 농촌 고령화로 일손 부족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일손 지원을 받은 박승갑 씨는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들 덕분에 적기에 못자리 작업을 잘 마칠 수 있었다”며 “일손을 구하기 어려운 농번기에 직접 현장을 찾아 큰 힘을 보태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시는 지역 농가에 힘이 될 수 있도록 농촌 일손 돕기를 적극 추진해 농가의 어려움을 나눌 계획이다.

윤석춘 로컬푸드과장은 “일손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농가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klapa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