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동, 업계 첫 농업 챗GPT 서비스 전개
대동, 업계 첫 농업 챗GPT 서비스 전개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4.04.16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방향 'AI대동이' 서비스 제공
AI대동이 메인화면. [제공=대동]
AI대동이 메인화면. [제공=대동]

국내 농기계 1위 기업 대동은 ‘대동 커넥트(connect)’ 애플리케이션(앱)에 생성형 인공지능(AI) 기반의 양방형 농업 챗GPT 서비스 ‘AI대동이’를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AI대동이는 대동이(챗봇)에게 농업과 관련된 질문을 챗봇이 답해주는 대화형 '정보제공 서비스'다. 대동 커넥트 앱에 가입하면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오픈AI 사의 가장 최신형 엔진인 GPT-4 Turbo를 사용해 농작물 특성, 재배, 수확, 관리, 판매 방법 등 사용자가 필요한 농업 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요약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대동은 일반 농업인부터 도시 농업인까지 다채널 검색 없이 필요한 맞춤 농업 정보를 AI대동이를 통해 단시간에 쉽게 얻을 수 있어 농업 효율성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영중 대동 AI플랫폼사업부문장은 “이번 농업 챗GPT 서비스는 대동이 추구하는 ‘농업 디지털화’의 속도를 높이는 기폭제 역할을 할 것”이라며 “대동 커넥트를 누구나 쉽고 빠르게 맞춤 농업 정보를 획득할 수 있는 농업 솔루션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동은 이달 커넥트 앱 2차 리뉴얼의 하나로 ‘스마트 원격 진단 서비스’를 오픈했다. 대동이 제조 판매한 농기계에 한해 고장 발생 시 서비스 기사가 현장 방문 전 원격으로 1차 진단을 할 수 있어 수리 시간 및 비용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5월에는 커넥트 앱에서 다양한 농업 콘텐츠 확산과 공유가 이뤄질 수 있도록 앱 사용자누구나 관심 카테고리를 선택해 농업 정보를 게시하며 소통할 수 있는 ‘농업 커뮤니티 서비스’도 오픈한다.

parkse@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