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초등 돌봄교실…코딩 교육 통한 미래인재 육성
강동구, 초등 돌봄교실…코딩 교육 통한 미래인재 육성
  • 김두평 기자
  • 승인 2024.04.08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봄 부담 줄이고 내실 있는 교육 제공
돌봄교실 프로그램의 다양화‧전문화로 돌봄교실 이용자 만족도 높여
로봇 코딩 교육 프로그램 모습 (사진=강동구)
로봇 코딩 교육 프로그램 모습 (사진=강동구)

 

서울 강동구는 지난 3월 말부터 관내 초등학교 돌봄교실을 대상으로 코딩로봇, AI기술을 활용한 코딩 교육을 지원하는 ‘학교로 찾아가는 초등돌봄교실 미래인재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구는 민선8기 공약사업 중 하나인 ‘교육열심 강동’ 실천을 목표로 초등학교 저학년 자녀를 둔 학부모의 고충 경감을 위해 돌봄교실에 양질의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학교 수요를 반영하여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코딩교육 △글로벌 시대에 발맞춘 영어체험교실 △아이들의 특기와 적성을 살리기 위한 예체능 중심 돌봄교실 등을 운영하고 있다. 기존의 돌봄 위주의 기능에서 나아가 더 다양하고 전문적인 교육을 제공함으로써 학부모와 아이들에게서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다.

이번 돌봄교실 미래인재육성 프로그램은 총 9개교 14학급에서 운영되며, △코딩 학습 로봇을 통해 창의력을 높이는 ‘테일봇 액티비티 로봇코딩’ △단계적인 코딩 학습으로 컴퓨팅 사고력을 향상시키는 ‘오조봇 STEAM 로봇코딩’ △3D펜, VR, 인공지능, 드론 등 다양한 교육을 놀이처럼 체험하며 학습하는 ‘미래 디지털 교육’ △협력 게임을 통해 코딩을 쉽게 배우는 ‘게임으로 배우는 노드코딩’ 등 아이들이 쉽고 재미있게 학습할 수 있는 내용들로 구성되어 있다.

김희 교육지원과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돌봄교실을 이용하는 학생들이 미래인재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학부모들과 아이들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하고 내실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dpk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