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최첨단 식물공장 건립 추진
농진청, 최첨단 식물공장 건립 추진
  • 수원/김문기기자
  • 승인 2010.07.12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까지… 국립농업과학원서 기공식 가져
미래농업을 이끌어갈 최첨단 식물공장이 건립된다.

농촌진흥청(청장 김재수)은 10월 완공을 목표로 12일 국립농업과학원(수원 권선구 서둔동 소재) 내에서 식물공장 기공식을 가졌다.

식물공장은 기후변화에 관계없이 365일 농작물을 생산할 수 있는 IT NT BT등 최첨단 기술이 융복합된 자동생산시스템으로, 이번에 신축하는 식물공장은 빌딩형과 수직형 2개 모델이다.

철골조 콘크리트 구조로 지어질 빌딩형 식물공장은 지하 1층~지상 3층, 높이 10m, 연면적 396㎡ 규모로 양액실, 전시실, 육묘실, 단위기계(상토충전기, 이식로봇 등)를 비롯해 다단식 재배장치와 수평형 재배시스템 등을 설치한다.

또한 수직형 식물공장은 높이 10m, 연면적 50㎡ 규모의 수직재배시스템을 갖춘 양지붕형 유리온실로 지어진다.

특히 이번 식물공장 건립에는 에너지 공급을 위해 지열히트펌프시스템 및 태양광발전시스템을 설치한다.

농촌진흥청 생산자동화기계과 이영희 과장은 “첫 삽을 뜨는 수직형 식물공장은 앞으로 우리나라 식물공장의 연구기술방향을 조망하고, 미래농업을 이끌어갈 성장 동력의 기틀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12일 오후 경기 수원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에서 열린 식물공장 기공식에서 김재수 농진청장과 관계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