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 성적 ‘우수’
서구,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 성적 ‘우수’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4.02.22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주관...7개 분야 중 2개 분야서 1위 차지

인천시 서구는 시가 주관한 ‘2023년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 7개 분야 중 2개 분야(소통. 공감, 환경녹지)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22일 밝혔다.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는 인천시 10개 군·구를 대상으로 7개 분야 34개 시책과 7개 분야 우수·특수사례에 대한 평가로 진행했다.

이번 결과는 서구 인구가 60만명을 돌파하고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행정수요로 인해 시에서 인구수 1위, 공무원 1인당 담당주민수 1위, 재정규모 1위, 공무원 1인당 재정규모 1위 및 많은 국·시책사업을 진행하는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 달성한 성과이기에 그 의미가 더욱 크다.

구는 자원봉사 활성화 추진 △공공 빅데이터 운영 및 활용실태 평가 △다양성을 존중하는 가족문화 조성 △대기환경 업무추진 △공원 조성 및 관리 행정 △생활환경업무 추진 △건축행정 건실화 추진 △원도심 정비사업 추진 시책에서 1위에 올랐고, 이외에도 전 영역에 걸쳐 고르게 상위 성적을 거뒀다.

특수분야를 제외한 34개 정량지표 중 1위가 8개, 2위가 2개, 3위가 6개였으며, 다양한 시책에서 좋은 성과를 달성해 인천 10개 군?구 중 우수한 행정력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

강범석 구청장은 “이번 결과는 구민의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1400여 명의 공직자와 서구의회, 관계 기관이 함께 협력해 이뤄낸 결과”라며 “앞으로도 현장을 중심으로 구민과 함께 모두가 행복한 서구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구/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