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퀸' 뮤직비디오, 미국드라마 표절시비
손담비 '퀸' 뮤직비디오, 미국드라마 표절시비
  • 김지은기자
  • 승인 2010.07.11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손담비(27)의 세 번째 미니 앨범 ‘더 퀸’의 타이틀곡 ‘퀸(queen)’의 뮤직비디오가 표절 논란에 휩싸였다.


8일 공개된 ‘퀸’의 뮤직비디오가 지난해 12월 미국 케이블채널 사이파이가 방송한 드라마 ‘앨리스’와 거의 일치한다는 주장이 나돌고 있다.


특히 비슷한 구조의 매트리스 방에 갇혀 있는 여성, 웅크린 여성들의 사진이 붙어 있는 벽, 비행물체에 달려있는 상자 등 장면 설정과 배경이 서로 빼다 닮았다는 것이다.


손담비 측은 뮤직비디오 감독과 상의하는 등 경위를 파악 중이다.


손담비는 8일 온·오프라인에 ‘더 퀸’을 정식 발매하고 활동을 재개했다.

<신아일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