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2023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82억원 확보
통영시, 2023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82억원 확보
  • 조경환 기자
  • 승인 2023.12.07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대비 14억원 증액, 역대 최대 확보
경남 통영시, 2023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82억원 확보[사진=통영시 제공]
경남 통영시, 2023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82억원 확보[사진=통영시 제공]

경남 통영시는 2023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82억원을 확보함으로서 전년 대비 14억원이 증가해 역대 최대로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올해 특별교부세를 상반기 39억원, 하반기 43억원을 확보했으며, 분야별로는 현안 4건 35억원, 재난안전 12건 37억원, 시책수요 5건 10억원 등 총 21건 82억원이다. 

금번 하반기 정기교부에 현안 및 재난안전사업으로 ▲친환경 어업지도선 건조 20억원 ▲광도면 해안지역 LED전광판 설치사업 7억원 ▲욕지일주도로(통단구간) 도로 하부 옹벽 보수 5억원으로 총 3건 32억원을 확보함으로서 지역현안사업 및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각종 재난안전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되었다. 

특히, 어업지도선 노후화로 인해 신속한 친환경선박 건조 교체가 절실했으나 국비 지원이 되지 않아 사업비 확보에 난항을 겪던 중 특별교부세 지원을 받기 위해 지역구 정점식 국회의원의 협조와 행정안전부 수차례 방문을 통해 건의한 결과 20억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이뤘다.

또한, 지자체 혁신평가 우수기관 지원 0.27억원 등 시책수요에서도 5건 10억원을 받았다. 이는 적극적인 업무추진을 통해 각종 시책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결과이다.

천영기 시장은 “이번 성과는 긴축재정이라는 정부의 재정여건 속에서도 통영시와 지역구 정점식 국회의원과의 긴밀한 협조가 주요한 역할을 한 결과”라며 “민선 8기 현안사업 추진에도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으며, 앞으로도 국회 및 중앙부처 등과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세수부족 등 재정 여건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시 재·정 부담을 줄이기 위한 교부세 및 국·도비 재원 확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조경환 기자

hwan363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