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3 대전디자인페스타’ 개막식 개최
대전시, ‘2023 대전디자인페스타’ 개막식 개최
  • 정태경 기자
  • 승인 2023.12.07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디자인의 현재와 미래를 함께 만나볼 수 있는 중부권 최대 규모의 디자인 전시회 ‘2023 대전디자인페스타’ 개막식이 6일 대전디자인진흥원 1층 대강당에서 열렸다

(재)대전디자인진흥원이 주최하고 대전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디자인, 더 나은 성장(Design, Better Growth)”이라는 주제로 올해 디자인진흥원 사업의 성과물을 전시하고 디자인 관계자들이 디자인 기술, 트랜드 등 디자인 산업의 미래를 교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캘리박의 드로잉쇼로 화려하게 문을 연 개막식은 ▲환영사 및 축사 ▲디자인 발전 유공자 표창 ▲제32회 대전디자인어워드 수상자 시상 ▲박정소 팝페라 특별공연 ▲직원 합동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특별주제로 진행된 꿈돌이 캐릭터 공모전은 어느덧 30년이 된 꿈돌이의 이미지를 오늘날 대전의 이미지에 맞게 재해석하고 시민적 공감을 이끌기 위한 시도로, 100건 이상의 작품이 출품되는 등 대전에 대한 인식을 긍정적으로 전환하고 관심을 높이기에 충분했다.

이 밖에도 부대행사로 「더 나은 ESG 디자인」을 주제로 ‘그린슈머 발굴 디자인 아이데이션’, ‘버려지는 것의 재발견’, ‘나의 그린슈머 계획 공유하기’등이 진행됐으며, 참여 시민들은 환경을 위한 디자인과 소비에 대해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체험활동을 가졌다.

한편, 오는 7일에는 강대훈 워크인투코리아 대표와 오상진 경희대 교수가 강연자로 나서 ‘디자인은 어떻게 우리 삶을 바꾸는가’라는 주제로 심도 있는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외에도 공모전 수상작과 진흥원 사업성과 전시, IT-융복합 전시, 바이오헬스케어 전시, 브랜드 전시, CMF 전시, 꿈돌이 패밀리(꿈돌이 하우스) 전시 등 160여 점의 작품들이 12월 15일까지 대전디자인진흥원에 전시된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개막식 축사를 통해“도시환경, 산업, 문화의 경쟁력 향상에 있어 디자인의 역할이 갈수록 증대되고 있다”라며 “앞으로 명품도시 대전으로의 도약을 위해서는 창의적 도전과 쇄신으로 무장한 진흥원의 역할이 막중하며, 대전시와 디자인진흥원의 긴밀한 협조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사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