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소방, 구조·구급정책협의회 개최
충남소방, 구조·구급정책협의회 개최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3.12.06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주요 구조·구급정책 성과보고…내년도 발전방안 논의
2023년 구조·구급정책협의회 장면(사진=충남소방본부)
2023년 구조·구급정책협의회 장면(사진=충남소방본부)

충남소방본부는 6일 도청 별관 소회의실에서 올해 ‘구조구급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구조·구급정책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한 이날 회의에는 김연상 소방본부장을 비롯한 김은숙 도 보건정책과장, 도내 응급구조학과 교수와 전문의 등 20명이 참석했다.

협의회에서는 지역축제(행사)장 재난대응체계 구축, 심폐소생술 등 안전문화 보급 확산, 병원 전 단계 응급환자 분류체계(Pre-KTAS)의 전면 시행, 보령 해저터널 구조대 신설 등 주요 안건을 논의했다.

김연상 소방본부장은 “기상이변에 따른 집중호우와 이태원 사고 등 달라진 재난의 유형에 맞는 체계적 대책이 필요하다”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높은 수준의 구조·구급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날 협의회에서 모인 의견을 종합해 내년 구조구급 집행계획에 반영·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press@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