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군, 전국 최초 ‘무인민원발급기 외국어 UI 지원서비스’ 사업 개발
홍천군, 전국 최초 ‘무인민원발급기 외국어 UI 지원서비스’ 사업 개발
  • 조덕경 기자
  • 승인 2023.12.03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조덕경 기자)
(사진=조덕경 기자)

강원도 홍천군은 전국 지자체 최초로 이민자들의 민원행정 서비스를 개선하기 위한 ‘무인민원발급기 외국어 UI지원 서비스’ 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현재 홍천군에는 500명 이상의 다문화가정과 이민자들이 등록돼 있으며, 무인민원발급기를 사용할 때 언어적인 장벽으로 인해 불편함을 겪고 있었다.

이에 홍천군은 국내 무인민원발급기 선도기업인 한국타피(주)와 협력하여 무인민원발급기에 베트남어 등 4개 국어를 지원하는 기능을 탑재함으로써 매년 증가하는 이민자들이 별도의 통역 도움 없이도 민원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내년 3월까지 17기의 무인민원발급기에 프로그램 탑재를 완료하고, 향후에는 신규로 도입되거나 교체되는 발급기에도 외국어 UI 서비스를 탑재하여 이민자들의 편의성을 높이고 어려움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홍천군은 이민자들의 민원처리 시간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민원담당 공무원들의 업무경감은 물론 이민자들과의 원활한 소통을 기대하고 있다.

신진숙 민원과장은 “앞으로도 정부의 이민정책 기조에 맞춰 선도적인 정책추진으로 이민자들을 유치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모색하고 아울러 다양한 국가에서 온 이민자들이 홍천군에 조기에 정착하고 같은 군민으로서 화합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jogi444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