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가상현실(VR)기반 차세대 가족상담프로그램’ 운영
관악구, ‘가상현실(VR)기반 차세대 가족상담프로그램’ 운영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3.11.30 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개 동을 모두 순회하며, 구정 주요현황 공유를 통한 주민 공감의 장 마련
‘이청득심(以聽得心)’자세로 주민의 목소리에 귀기울여 신속한 피드백 진행 중

2023년 통계청이 발표한 ‘장래인구추계’에 따르면, 10년 후 학령기 아동인구는 약 227만, 65세 이상 어르신 인구는 1,724만 명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육아, 질병 간호 등으로 인한 가족돌봄자의 스트레스도 증가하며 가족 간 갈등 유발과 가족해체 위기 또한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관악구 관악가족센터가 가족돌봄자의 스트레스 완화와 가족관계 회복을 위한 ‘가상현실(VR)기반 차세대 가족상담프로그램’을 운영해 화제다.

30일 구에 따르면 ‘가상현실(VR)기반 차세대 가족상담프로그램’은 돌봄으로 이동이 어려운 가족돌봄자들에게 휴식, 명상, 의사소통 연습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는 가상현실 가족상담 서비스다.

프로그램은 총 8회차로 구성되어 있으며 △휴식과 재충전을 위한 여행 가상현실 △심신의 안정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명상 가상현실 △가족 간 공감을 위한 가족역할극 가상현실 등을 체험할 수 있다.

관악구에서 가족돌봄을 하는 모든 가족 구성원이면 누구든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은 10월과 11월에 시범사업으로 운영하고 향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관악가족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지난 11월 20일 ‘가상현실(VR)기반 차세대 가족상담프로그램’이 가족상담 분야에서 혁신적 사례로 인정받아 ‘2023년 가족정책학회 가족정책 사업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앞으로도 관악구와 관악가족센터는 지역사회 가족들이 직면한 다양한 문제에 대처할 수 있도록 다양한 가족프로그램 개발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