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유기 동물 위한 기부금 전달
카카오페이, 유기 동물 위한 기부금 전달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3.11.06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댕냥파이트' 통해 기부금 1000만원 조성
(이미지=카카오페이)
(이미지=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는 기부 캠페인 '댕냥파이트'로 조성한 기부금 1000만원을 용인시동물보호협회에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카카오페이가 지난 10월4일 세계 동물의 날을 맞아 진행한 댕냥파이트를 통해 마련됐다.
 
댕냥파이트는 사용자가 강아지와 고양이 중 응원하는 팀에 원하는 만큼 투표하면 투표수 5만개 달성 시 유기 동물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하는 챌린지다. 

기부 챌린지는 오픈 한 시간 만에 5만개 투표수를 달성했으며 챌린지 기간 총 10일간 누적 약 1억3000만개 이상 투표수를 기록하며 마무리됐다.
 
카카오페이는 적극적인 사용자 참여로 진행된 이번 챌린지를 통해 총 1000만원 기부금을 조성하고 이를 3일 비영리 동물보호단체 '용인시동물보호협회'에 전달했다. 

용인시동물보호협회는 구조돼 들어오는 시유기견 안락사를 막으며 공고 기간 이후 보호와 치료, 입양까지 진행해 행복한 가족을 찾아주는 순수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전달한 기부금은 용인시동물보호협회 새로운 유기견 보호소 건립을 포함한 유기 반려동물 건강을 위한 의약품과 사료 구매 등 실질적인 동물보호 활동에 활용된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이번 '댕냥파이트'를 통해 유기 동물들이 조금이라도 나은 환경에서 머무를 수 있도록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동참해 사용자들의 적극적인 투표로 함께 만들어 낸 결과라 더욱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참여형 캠페인을 통해 사회 전반에 이로운 가치를 전달하기 위한 의미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qhfka7187@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