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비콘, VF스페이스와 금속 3D 프린팅 기술 맞손
큐비콘, VF스페이스와 금속 3D 프린팅 기술 맞손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3.09.14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속 3D 프린팅 기술 활용, 우주항공분야 협력 추진
(오른쪽부터)큐비콘 이동구 대표, VF스페이스 양준영 대표.[사진=큐비콘]
(오른쪽부터)큐비콘 이동구 대표, VF스페이스 양준영 대표.[사진=큐비콘]

하이비젼시스템의 자회사 3D프린터 개발, 제조 전문 기업인 큐비콘은 우주 발사체 개발 벤처기업 ‘VF스페이스’와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사가 금속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해 발사체 및 엔진 제품을 개발하고 우주 항공 분야에서의 혁신을 추진하며 상호 협력 관계를 강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큐비콘은 3D 프린팅 분야에서 꾸준한 연구와 혁신으로 선두 기업으로 자리매김한 회사로 이들의 금속 3D 프린팅 기술은 SLM(Selective Laser Melting) 방식을 활용해 티타늄, 인코넬, 알루미늄, 스테인리스 스틸, 니켈 합금, 코발트 크롬 등 다양한 금속 제품을 정교하게 제작할 수 있다.

한편 VF스페이스는 금속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하여 접근성과 경제성을 고려한 혁신적인 발사체 개발을 추구하고 있다.

이번 협력에서는 큐비콘의 금속 3D 프린팅 기술이 VF스페이스의 발사체 및 엔진 등 다양한 제품에 적용돼 우주 환경에서 극한 조건에도 높은 내구성과 내열성을 확보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 연소기 내에서 발생하는 고온, 고압의 화학 반응과 극저온 추진제에 대한 내식성 및 내구성 연구와 재사용 가능한 강성 요소 연구가 이번 협력의 핵심 과제로 제시됐다.

뿐만 아니라 금속 3D 프린팅 기술의 최적화도 이번 협력의 중요한 목표 중 하나다. 큐비콘의 고성능 금속 3D 프린터를 통해 VF스페이스의 제품을 최적의 구조로 제작하고 후가공을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방안을 모색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MOU 체결은 양사 간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금속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한 우주 항공 분야의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가능케 하며, 미래 우주 산업에 새로운 동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youn@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