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부울경 대학, '충전식 온누리상품권 활성화' 맞손
소진공-부울경 대학, '충전식 온누리상품권 활성화' 맞손
  • 김태형 기자
  • 승인 2023.09.06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 역량강화‧수출지원 위해 '부산외국어대학교' 업무협약 체결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오른쪽)이 부산외국어대학교 장순흥 총장(왼쪽)과 소상공인 수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소진공]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사진 오른쪽)이 부산외국어대학교 장순흥 총장(사진 왼쪽)과 소상공인 수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소진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6일 부산에서 부산·울산·경남 지역 내 8개 대학교와 업무협약을 맺고 충전식카드형 온누리상품권 활성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소진공은 이날 부산전용교육장에서 충전식 카드형 온누리상품권 홍보 및 대학상권 내 상점가 활성화에 나설 방침이다. 동아대학교 등 부산·울산·경남 지역 8개 대학교와 소진공 관할지역 8개 센터 간 '1대학-1센터'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각 대학교에서는 9월 중 대학생 서포터즈를 모집해 충전식 카드형 온누리 상품권을 홍보할 계획이다. 또 지역 상점가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한다. 서포터즈 활동에 참가한 학생들에게는 수료증이 발급되고 활동 우수자에게는 소진공 이사장상을 수여한다.  

소진공은 부산외국어대학교와 '유망 소상공인 수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수출 전문 인력 및 해외시장 경험이 부족한 지역 유망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해외진출 교육, 시장개척 및 교육에 나서기로 하였다. 

소진공은 이번 협약으로 디지털특성화대학 사업을 통해 수출 소상공인 및 (예비)창업자를 위한 수출 맞춤형 교육과정을 신설할 예정이다. 글로컬마케터 프로그램과 디지털교육과정을 수료하고 창업한 기업에 대해 정책자금 지원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부산외국어대학교는 글로컬(Glocal)마케터 사업을 통해 우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단기 해외영업 인턴십 프로그램과 국가별 제품 홍보를 지원한다. 또 수출 노하우 전수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은 "대학이 가진 역량이 지역 소상공인·전통시장과 힘을 합쳐 시너지를 발휘한다면 대학상권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단은 전문성 있는 지역대학과 협업해 소상공인·전통시장 활력 회복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thkim7360@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