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AI 시장 변화와 금융 기관의 대응 전략' 특별 강연
KB금융, 'AI 시장 변화와 금융 기관의 대응 전략' 특별 강연
  • 배태호 기자
  • 승인 2023.07.24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탠포드대 앤드류 응 박사 초청...AI기술 혁신에 따른 금융기관 발전 방향 논의
스탠포드대학교 앤드류 응 박사가 KB금융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스탠포드대학교 앤드류 응 박사가 KB금융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은 지난 21일 여의도 본점 신관에서 임직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AI(Aritificial Intelligence, 인공지능)를 활용한 고객 서비스 향상을 위해 스탠포드대학교 앤드류 응(Andrew Ng) 박사 초청 특별 강연회를 했다고 24일 밝혔다.

앤드류 응 박사는 세계 4대 AI 석학 중 한 명으로, 구글 딥러닝 인공지능 연구팀인 '구글 브레인'의 공동 설립자이다. 온라인 공개 교육 플랫폼인 '코세라(Coursera)'와 '딥러닝AI(DeepLearning.AI)'를 설립해 무료로 AI와 머신러닝을 가르치는 등 AI 모든 분야에 걸쳐 입지적인 인물로 평가된다.

'AI 시장 변화와 금융 기관의 대응 전략'이라는 주제로 90분 동안 진행된 이날 강연은 △AI의 미래와 방향성 △이에 따른 KB금융의 AI 활용 방안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앤드류 응 박사는 "앞으로 AI는 우리 사회에서 가장 강력한 기술 중 하나가 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AI를 개발하거나 이용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윤리적인 사항들을 깊이 있게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AI가 갖고 있는 '비정확성', '편향성'과 같은 리스크에 대해서도 언급하면서, "AI를 개발하는 기업은 리스크를 제거하여 공정하게 AI가 작동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 하며 의무감을 갖고 AI를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금융 산업은 AI를 가장 빠르게 도입한 얼리어답터(Early Adopter) 산업 중 하나로, 풍부한 고객 데이터를 보유하고 훌륭한 인프라를 갖추고 있어 앞으로 AI 분야에서 리더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AI를 통해 금융 산업은 유통 산업과의 시너지를 고려해 볼 수 있고, 대규모 언어모델(LLM) 등을 활용하여 더 많은 고객에게 다양한 금융 자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AI 시대에 직원들의 역량 강화 방안에 대해서는 "AI가 발달해 많은 업무가 자동화되고 있지만, 직무 자체가 없어지는 것은 아니므로 AI가 사람을 대체할 수 없는 분야에서 업무 역량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조언했다. 

KB금융 관계자는 "KB금융 임직원이 어떻게 AI 기술을 활용하고 업무 프로세스에 적용해야 고객들이 더 쉽고 편하게 KB금융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지 깊이 고민해 볼 수 있는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KB금융은 AI 시대의 변화 흐름을 놓치지 않고, 사람만이 보유한 가치를 지켜나가며 고객의 행복과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th77@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