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 '고령·독거 탈북민' 건강음료 및 식료품 지원
hy, '고령·독거 탈북민' 건강음료 및 식료품 지원
  • 박소연 기자
  • 승인 2023.07.14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하나재단과 업무협약
서울 마포구 남북하나재단에서 심재헌 hy 사회복지재단 이사장(왼쪽)과 조민호 남북하나재단 이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식을 가졌다.[사진=hy]
이날 서울 마포구 남북하나재단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 심재헌 hy 사회복지재단 이사장(왼쪽)과 조민호 남북하나재단 이사장(오른쪽)이 참석했다.[사진=hy]

hy(에치와이)는 남북하나재단과 ‘고령·독거 탈북민 돌봄’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은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고령·독거 탈북민의 건강 증진과 안전 확인을 골자로 한다.

hy는 수도권 거주 탈북민 600명을 대상으로 제품 전달과 안부 확인을 담당한다. 자체 유통조직 ‘프레시 매니저’가 제품을 배송하며 대상자의 안부를 확인한다. 또한 건강음료와 식료품을 정기적으로 지원한다.

남북하나재단은 탈북민의 안정적 정착을 돕는 통일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지원 대상자 선정, 사후 관리 등 사업 전반을 총괄한다.

심재헌 hy 사회복지재단 이사장은 “지역사회와 함께 나눔 실천으로 창업이념인 ‘건강사회건설’을 실현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탈북민 정착과 사회적 관계망 구축을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사는 탈북민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협력 중이다. 현재 탈북민 4명이 프레시 매니저로 활동하고 있으며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다.

baksy@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