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中企 환경·사회·투명경영 지원 사업’ 추진
경기도 ‘中企 환경·사회·투명경영 지원 사업’ 추진
  • 임순만 기자
  • 승인 2023.07.06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단평가·심화 컨설팅·ISO 인증 취득 등 지원 규모·종류 확대

경기도는 도내 중소기업의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활성화를 위해 ‘중소기업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지원 사업’을 지난해에 비해 지원 규모와 지원 종류를 확대해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도는 먼저, 신용평가사가 직접 현장 진단과 자료 검증을 추진하고 해당 업체의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수준 등을 평가해 개선방안을 제공하는 ‘중소기업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진단·평가 지원’ 대상을 지난해 50개 사에서 올해 100개 사로 확대해 진행한다.

올해 새롭게 추진하는 사업으로는 ‘온라인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자가 진단’ 플랫폼 서비스 지원, 전문 컨설팅, 국제 인증 취득 지원 등이 있다.

지난 5월부터 서비스가 시작된 자가 진단 플랫폼은 경기도 기업이면 누구나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으며 온라인을 통해 자가 진단이 가능하다.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전문 컨설팅’은 환경·사회·투명(ESG) 경영에 대응하기 위해 기업의 위험 요소를 진단하고 개선 계획을 수립하는 등 맞춤형 코칭을 진행해 중장기적인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로드맵을 구축하는 것으로, 선정된 기업은 최대 1천만 원(자부담 10%)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관련 국제 인증 취득 지원’은 해외에서도 인정되는 ISO14001(환경경영), ISO45001(안전보건경영), ISO37001(부패방지경영) 등의 인증을 취득하거나 갱신한 기업에 최대 500만원(자부담 10%)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국제 인증 취득 지원은 공고일 이전이라도 올해에 취득 또는 갱신한 인증 보유 기업들에 대해서도 소급 지원한다.

도는 오는 19일까지 이지비즈를 통해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전문 컨설팅은 25개사,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관련 국제 인증 취득 지원은 30개 사를 모집한다. 이번 지원 프로그램에서는 매출액 증가율, 고용 증가율, 경영자의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관심 및 준비 등을 평가해 지원 대상 기업들을 선발한다.

석종훈 도 사회적경제국장은 “환경·사회·투명 경영에 관심은 있으나 예산과 인력이 부족한 중소기업들을 위해 전문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기도/임순만 기자

sml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