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친환경 플라스틱 확산 앞장
한화솔루션, 친환경 플라스틱 확산 앞장
  • 김태형 기자
  • 승인 2023.04.06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물성 바이오 원료 기반의 PVC 상용화…이달부터 상업생산 개시
한화솔루션이 바이오 PVC(Bio-balanced PVC) 상용화에 나선다. 사진은 한화솔루션 바이오 PVC 사업협력 MOU 체결식 모습. [사진=한화솔루션]
한화솔루션이 바이오 PVC(Bio-balanced PVC) 상용화에 나선다. 사진은 한화솔루션 바이오 PVC 사업협력 MOU 체결식 모습. [사진=한화솔루션]

 

한화솔루션이 국내 PVC 업계 대표기업과 협력해 바이오 PVC(Bio-balanced PVC) 상용화에 나선다.

한화솔루션은 7개 PVC 가공업체와 탄소저감을 위한 바이오 PVC 사업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발표했다. 한화솔루션과 각 가공업체는 이번 협약으로 국내 최초 바이오 PVC를 적용한 바닥재·벽지·파이프·타포린·랩 생산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한화솔루션은 이달부터 울산과 여수 공장에서 바이오 PVC를 생산해 각 업체에 공급할 계획이다. 한화솔루션은 지난해 유럽연합 기준의 지속가능성 인증인 ‘ISCC(International Sustainability & Carbon Certification) plus’를 취득했다. 또한 각 가공업체의 인증을 지원하며 본격적인 시장 개척을 위한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는 설명이다.

PVC는 주로 건자재의 재료로 쓰이는 대표적인 플라스틱 소재다. 석유를 비롯한 기존 화석원료 대신 식물성 원료로 제조하는 바이오 PVC는 탄소가 적게 발생하고 폐식용유를 재활용할 수 있어 비교적 친환경적이다.

한화솔루션 관계자는 "바이오 PVC를 비롯한 친환경 제품에 대한 글로벌 시장의 수요와 고객의 요청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며 "각 분야에서 선두에 있는 PVC 업계 대표기업과 함께 경쟁력있는 바이오 PVC 기반의 제품 확산에 앞장설 것이다"고 말했다.

thkim7360@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