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우천일반산업단지 투자 시 파격 지원
횡성군, 우천일반산업단지 투자 시 파격 지원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3.02.08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성군 우천면에 소재한 우천일반산업단지가 강원도에서 지정하는 기업투자촉진지구로 선정됨에 따라 향후 이곳에 투자하는 기업에는 보조금 지원 비율이 추가되는 등 각종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군은 올해부터 2026년 1월 말까지 관내 우천일반산업단지가 강원도 기업투자촉진지구로 지정됐다고 8일 밝혔다.

해당 단지 투자기업은 이번 지정에 따라 보조금 신청시 기존 지원 비율에 더해 5%의 추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폐수배출부과금, 물류보조금, 전기요금 등 3종 내에서 한 가지를 선택해 최대 4억원 한도 내에서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다.
 
2017년 7월 준공된 이래로 우천일반산업단지는 2개의 고속도로, 2개의 KTX역, 공항이 인접한 사통팔달 편리한 교통인프라는 물론 풍부한 용수 공급능력, 도시가스 관로 인입, 저렴한 분양가(13만1250원/㎡) 등의 강점으로 동원시스템즈, e모빌리티 생산기업 등 다수의 우량기업들이 투자해왔다.

이번 강원도 기업투자촉진지구 선정은 그간 우천일반산업단지가 지녔던 경쟁력에 화룡정점을 더해 미분양 잔여 8필지 분양에도 탄력을 줄 것으로 평가된다.

도만조 경제정책과장은 “이번 기업투자촉진지구 지정 외에도 기업 수요에 기반한 다양한 지원시책을 개발하고, 투자환경을 조성해 양질의 일자리를 다수 창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hk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