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연말연시 이웃사랑성금 160억원 기탁
신한금융그룹, 연말연시 이웃사랑성금 160억원 기탁
  • 배태호 기자
  • 승인 2022.12.01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인 고액기부자 '1천억원 클럽 가입 인증패' 수상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오른쪽)이 조흥식 사회복지공동보금회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오른쪽)이 조흥식 사회복지공동보금회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금융그룹은 1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관 '희망 2023 나눔캠페인' 행사에 참석해 이웃사랑성금 160억원을 전달했다.

신한금융은 그룹 사회공헌 사업 전략인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하나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투자증권, 신한라이프 등 그룹사가 함께 120억원의 성금을 모금했다. 이와 함께 신한금융희망재단이 40억원을 추가 후원해 전년보다 30억원 증액된 총 160억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위기가정 재기지원과 학대피해아동 지원, 공동육아나눔터 '신한 꿈도담터' 구축, 지역사회 문제해결 지원, 장애인 교육역량 강화, 글로벌 CSR 지원 등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쓰인다.

신한금융은 기업 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공감과 상생 선순환을 만들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작년 말까지 총 1144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연말 이웃사랑성금으로 기탁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장기간 진정성 있는 노력을 펼친 신한금융그룹에 대해 올해 처음 신설한 '1천억원 클럽 가입 인증패'를 수여했다. 1천억원 클럽 가입 인증패는 기업의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올해 처음 만들어졌다.

조용병 회장은 "신한금융은 우리 주변의 많은 이웃들이 희망을 갖고 모두가 함께 잘 사는 '희망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이라는 그룹의 미션을 바탕으로 우리 사회의 따뜻한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그룹의 ESG 슬로건인 'Do the Right Thing for a Wonderful World(멋진 세상을 향한 올바른 실천)'를 바탕으로 지역 맞춤형 일자리 사업, 초등돌봄 공동육아나눔터 설립, 청년부채 토탈케어 프로젝트, 청년 해외 취업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bth7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