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인선화 대가 고원 '유현병화백' 신아일보 특별초대전
문인선화 대가 고원 '유현병화백' 신아일보 특별초대전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2.12.01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3일부터 5일간 동해시서 개최
현대인의 시각으로 시대정신을 생동감있게 문인선화로 표현
소리꾼 “장사익” 노래인생48편
조훈현,이세돌,서봉수,박정환,신진서,신민준,최정,이창호 등
 

소리꾼 장사익의 노래인생 48편과 바둑을 시·그림·서예로 담아낸 작품으로 관객들을 감동시킨 문인선화의 대가 고원 유현병화백의 신아일보 특별초대전이 강원동해시에서 개최된다.

강원 동해예총이 주최하고 신아일보가 주관 하는 이번 특별초대전은 오는 12월 13일 오후2시 전시행사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 진행된다.

개막식은 신아일보 이형열 대표와 심규언 동해시장, 이동호 동해시의장을 비롯한 사회단체장, 초청 예술인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문인선화는 문인화와 선화의 합성어로 전통 문인화의 가치에 충실하면서도 창작정신을 추구하여 현대인의 시각으로 시대정신을 생동감있게 표현시킨, 독창적인 예술장르를 구축해 미술계 발전에 큰 영향을 이끌어 내고 있으며 현재 특허청에 특허가 등록돼 있다.

이번 특별 초대전은 그동안 코로나 때문에 쌓인 시민들의 걱정과 근심을 달래고 위축된 문화 활동에 생기를 불어넣기 위해 동해예총이 주최하고, 신아일보가 주관하며 동해시와 동해시의회가 후원하여 마련되었다.

 

유현병 화백은 한국화로, 대통령수상을 비롯한 수많은 수상경력과 현재 대한민국 미술대전 심사위원을 역임하고 있으며 후학 양성과 함께, 작품을 활용하여 잊혀져 가는 전통문화교육에도 매진하고 있는 화가이자 작가이다.

최근에는 지난 4월 목포 문화도시 선정기념 초대전, 5월 원주문화도시 선정기념 초대전, 6월 인사동 갤러리에서 장사익 노래인생 전시회, 7월 목포아트22 바둑그림전시 등 바쁜 전시 일정을 모두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특히, 지난 7월 목포 문화예술회관에서, '한국 바둑역사를 그림으로 걸다‘라는 제목으로 조훈현, 이세돌, 서봉수, 박정환, 신진서, 신민준, 최정, 이창호 등의 유명 바둑인을 모델로 한 아트목포 2022전을 열어, 바둑 애호가들의 주목을 한눈에 받기도 하였다.

"빈 화선지에 먹선 하나로, 마음을 전달하고자 긋는 것 자체로만으로도 깨달음을 주기 때문에 문인화는 마음을 치유하는 미술"이라며, 이를 통해 어린이들의 예절 교육도 배울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전시회가 진행중인 16일 오후 7시에는 강원도 동해시예총이 주관하는, 소리꾼 장사익과 바리톤 김동규의, 무료공연도 같이 감상 할수 있다.

티켓은 12~13일 동해문예술회관 입구에서 선착순으로 배포 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해예총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이월출 동해시 문화관광과장은 이번 전시회와 공연을 통해 코로나로 위축된 시민들의 문화생활이 정상으로 돌아왔으면 하는 바램과 코로나 7차 대유행기간인 만큼, 전시와 공연기간 동안 실내 방역마스크 착용 등의 규칙을 철저히 지켜주길 간곡히 당부한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