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공무원 소양교육 실시
진주시, 공무원 소양교육 실시
  • 김종윤 기자
  • 승인 2022.12.0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권순 문화재보존국장 초청‘국가유산의 이해’주제로 진행
공직자로서의 역할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진주시
공직자로서의 역할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진주시

경남 진주시는 지난달 30일 오후 시청 2층 시민홀에서 공무원 200여 명을 대상으로 ‘국가유산의 이해’라는 주제로 소양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1962년 문화재보호법 제정 이후 60년간 불려온 ‘문화재’라는 명칭이 ‘국가유산’으로 변경됨에 따라 진주시가 갖고 있는 문화자산을 바르게 이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강연은 문화재청에 재직 중인 황권순 문화재보존국장을 초청해 ▲국가유산의 체제 도입 추진 배경 및 방향 ▲국가유산의 정의 및 개념 정립 ▲국가유산의 보존관리 및 활용 체계에 대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진주시, 공무원 소양교육
진주시, 공무원 소양교육

교육에 참석한 조규일 시장은 “천년의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우리 시는 지붕 없는 박물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문화자산이 아주 풍부하다”며 “오늘 강연으로 우리 시가 갖고 있는 문화자산을 바로 알고 문화적 품격을 높일 수 있도록 공직자로서의 역할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진주/ 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