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한문철TV와 라이더보험 신담보 신규 출시
DB손보, 한문철TV와 라이더보험 신담보 신규 출시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2.11.30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조사 단계부터 변호사 선임 비용 보장
(왼쪽부터)한문철 변호사와 박제광 DB손해보험 부사장이 업무 제휴를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DB손해보험)
(왼쪽부터)한문철 변호사와 박제광 DB손해보험 부사장이 업무 제휴를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DB손해보험)

DB손해보험은 한문철TV와 오토바이 운전자를 위한 라이더보험의 신담보를 공동 개발해 신규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업계 첫 경찰조사 단계부터 보장되는 자동차 사고 변호사 선임 비용 신담보를 개발해 해당 담보에 대한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한 DB손해보험은 오토바이 운전자를 위한 참좋은라이더+보험에도 동일 담보를 탑재한다.

국토교통부 자동차등록현황 보고에 따르면, 국내 신고된 오토바이는 약 220만대로 오토바이 운전자도 새롭게 출시된 '참좋은라이더+보험 한문철의 초기대응플랜'을 통해 오토바이 운전 중 교통사고 발생 시 경찰조사 단계부터 변호사 선임 비용을 보장받을 수 있어 오토바이 운전자들의 보장범위를 넓혔다.

한문철 변호사가 제안하고 DB손해보험이 만든 이번 라이더보험은 이날부터 판매되며 한문철TV가 보유한 각종 영상 플랫폼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오토바이 운전자를 위한 라이더보험의 보장범위 확대를 통해 업계 최고의 상품경쟁력을 갖추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고객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