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철 합천군수,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장 선출
김윤철 합천군수,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장 선출
  • 조동만 기자
  • 승인 2022.11.2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도 정기회의 상반기 회장도시 합천서 개최 결정
 

김윤철 경남 합천군수가 지난 25일 전북 익산시 국가무형문화재전수관에서 열린 제25차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 정기회의에서 만장일치로 제13대 회장에 선출됐다.

28일 군에 따르면 김 군수는 선출에 따라 1년 동안 회장직을 수행하며, 심덕섭 고창군수가 부회장직을 맡게 됐다.

이날 열린 정기회의에서는 회원도시의 대표들이 참석해 제12대 임원 임기 만료에 따른 차기 임원을 선출하고,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 규약을 개정했으며, 내년도 정기회의는 회장도시인 합천에서 상반기에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보유한 우리나라 25개 시군구 단체장 협의회로 세계유산의 공통 현안사항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세계유산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도시간 협력을 목적으로 지난 2010년 창립됐다.

김윤철 군수는 회장직 수락 인사말을 통해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의 25개 회원도시들과 더욱 연대하여 공통된 세계유산의 가치를 제대로 알리겠다”며, “회원도시간 우호교류 증진은 물론 대외적으로 협의회의 인지도를 높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합천/조동만 기자

dm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