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블TV OB들 모였다…'협력 네트워크' 구축
케이블TV OB들 모였다…'협력 네트워크' 구축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2.11.27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CTA 홈커밍데이' 개최…'미래 공감대' 형성
케이블TV방송협회의 OB멤버들이 지난 25일 열린 '2022 KCTA 홈커밍데이'에 참석한 모습.[사진=케이블TV방송협회]
케이블TV방송협회의 OB멤버들이 지난 25일 열린 '2022 KCTA 홈커밍데이'에 참석한 모습.[사진=케이블TV방송협회]

케이블TV의 근간을 다지고 IPTV, 위성방송, OTT 등 유료방송사 곳곳에서 활약 중인 케이블TV방송협회의 OB멤버가 한 자리에 모였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지난 25일 ‘2022 KCTA 홈커밍데이’를 서울 중구 소재 한 음식점에서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홈커밍데이는 1994년 4월 협회 공식 출범 이후 협회를 거쳐나간 미디어 업계 종사자들과 전직 협회장 등 임원을 초청하는 자리다. 협회가 걸어온 27년간의 업적·발자취를 공유하고 함께 열어 갈 30년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지속 가능한 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유삼렬 4대회장(전부산MBC사장)을 비롯해, 길종섭 7대회장 (전KBS대기자), 배석규 10대회장 (전YTN사장) 등 케이블산업 육성을 위해 현장을 진두지휘한 전직 협회장들도 참석해 후배들을 격려했다.

IPTV, 위성방송, OTT, 통신, 콘텐츠 등 미디어산업 전반에 걸쳐 현업에서 활동 중인 50여명의 OB멤버들도 행사에 참석해 추억을 공유하고 케이블 업계와 상생 방안을 모색했다.

이래운 협회장은 “협회는 오늘을 기점으로 하나의 연대 의식을 가지고 좋은 일이든 궂은일이든 함께 할 수 있는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한다”며 “앞으로 헤쳐 나가야 할 많은 과제에 대해 선배님들의 애정 어린 조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