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2022 개발협력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수출입銀, '2022 개발협력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 배태호 기자
  • 승인 2022.11.25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7년부터 정부 EDCF 업무 수탁…국제개발협력 기여
(사진=한국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이 25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22 개발협력의 날' 기념식에서 국제개발협력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한덕수 국무총리(사운데)와 윤희성 수은 행장(오른쪽)이 수상식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이 25일 국무조정실이 주최한 '2022 개발협력의 날' 기념식에서 국제개발협력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개발협력의 날 기념식은 지난 2009년11월25일 우리 정부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개발원조위원회(DAC) 회원국으로 가입한 것을 기념해 이듬해인 2010년부터 매년 이날 열린다. 지난해부터는 국제개발협력 분야 정부 포상도 함께 실시됐다.

이날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기념식에서 한덕수 국무총리는 윤희성 수은 행장에게 대통령 표창을 수여하며 수상을 축하했다.

수은은 1987년 기획재정부로부터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업무를 수탁해 지금까지 35년간 기금 운용·관리 업무를 수행해왔다.

EDCF는 1987년 우리 정부가 설립한 대(對)개도국 경제원조 기금으로, 장기 저리의 차관자금을 제공하여 개발도상국의 경제발전을 지원하고 우리나라와의 경제협력을 촉진하기 위한 기금이다.

1987년 기금 설립 뒤 현재까지 총 58개국, 489개 사업(약 214억달러 규모)에 차관을 지원해, 개도국의 경제·사회 인프라 개발을 통한 지속가능한 경제성장과 삶의 질 향상에 공헌함과 동시에 국제사회에서 우리나라의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해왔다.

수은은 우리나라 연간 양자 ODA(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공적개발원조) 집행예산의 약 41%를 담당하고 있는 유상차관 수행기관으로서, EDCF 사업심사, 차관관리 등 전문역량을 바탕으로 정부의 ODA 확대 정책을 뒷받침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EDCF와 경협증진자금(EDPF) 및 수출금융 재원을 복합적으로 구성해 개도국의 개발재원 확충을 효과적으로 지원하는 노력도 펼치고 있다. 

EDPF는 수은이 금융시장에서 차입한 자금을 재원으로 활용하되, 우리 정부의 재정을 보조받아 장기・저리로 제공되는 ODA 자금이다.

윤희성 수은 행장은 "이번 수상으로 수은의 지난 35년간의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개도국의 개발수요 확대에 부응하여, 타 공여기관과의 파트너십 강화를 적극 추진하고, 기후대응 지원 확대 등 국제사회의 개발환경변화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해 우리나라의 국제개발협력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bth7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