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저온물류창고 신축공사장서 ‘거푸집 붕괴’로 8명 추락
안성 저온물류창고 신축공사장서 ‘거푸집 붕괴’로 8명 추락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2.10.21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경기 안성시의 한 저온물류창고 신축공사장에서 8명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는 거푸집 붕괴로 일어난 것으로 전해졌다.

2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오후 1시 5분께 경기 안성시 원곡면 외가천리에 있는 KY로지스 저온물류창고 신축 공사현장에서 거푸집 붕괴로 8명이 추락했다.

이들은 4층에서 시멘트 타설 작업을 진행 중이었으며 5∼6m 아래의 3층으로 떨어졌다. 추락한 8명 가운데 4명은 중상이며 1명은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가 난 건물은 지하 1층·지상 5층에 건축연면적 약 2만7000㎡ 규모로 내년 2월 완공될 예정이었다. 거푸집 붕괴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시공사는 SGC이테크 건설이다. 이곳은 상시 근로자 수가 200명을 넘어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대상 사업장에 해당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