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마라도 해상서 강풍 속 조업 어선 전복…"4명 실종"(종합)
제주 마라도 해상서 강풍 속 조업 어선 전복…"4명 실종"(종합)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2.10.18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제주도 마라도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이 전복돼 4명이 실종됐다.

18일 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께 제주 서귀포시 마라도 남서쪽 6.8㎞ 해상에서 서귀포 선적 근해연승어선 A(29t)호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오전 5시께 현장에 도착했고 A호는 완전히 전복돼 바닥이 보이는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A호에는 4명이 탑승하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해경은 경비함정과 특공대·구조대 등을 현장에 급파하고 수색에 나섰지만 아직 구조된 사람은 없다. A호 주변 해상 수색과 더불어 선내 고립된 승선원이 있는지 여부도 확인 중이다.

한편 사고 해역에는 북서풍이 초속 12∼14m로 강하게 불고 있다. 물결도 4∼5m 높이로 매우 높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