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0회 금산인삼축제 47만명 방문 '대박 조짐'
제40회 금산인삼축제 47만명 방문 '대박 조짐'
  • 김희태 기자
  • 승인 2022.10.04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금산군)
(사진=금산군)

제40회 금산인삼축제 개최 사흘 만에 총 47만 명이 축제장을 찾았다. 

충남 금산군에 따르면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3일까지 총 47만 명이 다녀가며 대박 조짐을 보였다. 

연휴 기간이 겹치며 축제장에 인파가 몰려 한때 교통이 마비되기도 했다.

올해 축제에서는 미래 로봇관 및 MZ세대와 함께하는 금산인삼푸드 요리전시관 등 젊어진 축제를 위한 프로그램이 눈길을 끌었다.

로봇을 통해 어린이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인삼의 효능에 대해 전달하는 미래 로봇관에서는 체험객이 인삼 로봇의 입장에서 코로나 로봇과 겨뤄 승리하는 경험을 할 수 있으며 K-POP 미니로봇 댄스, 블록로봇 만들기를 체험할 수 있다.

MZ세대와 함께하는 금산인삼 푸드테크를 주제로 하는 음식전시관에서는 향토, 건강, 편스토랑, 밀키트 등 4개 테마에 40여 가지의 음식을 전시하고 있으며 하루 300명 분의 시식 행사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인삼소떡소떡, 인삼부르스게타, 인삼브리또, 인삼미트볼 등 메뉴가 호응을 얻었다.

올해 총 88석 규모를 키우고 이용 편의성을 확대한 건강체험관의 홍삼족욕장에도 관광객들이 몰렸다. 족욕장 외 12개의 건강프로그램에도 방문 인파가 끊이지 않았다.

금산인삼약초건강관에서는 인삼과 관련된 공예품을 만날 수 있는 뚝딱이 헨드메이드 공방 전시가 진행 중이다. 27명의 작가가 참여해 서각, 목공, 서양화, 한지, 가죽 등을 소재로한 작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도 제공한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금산인삼축제가 3년 만에 대면 축제로 개최되는 만큼 국민들의 관심이 폭발적”이라며 “금산을 찾으신 방문객들께서 좋은 경험과 건강을 함께 챙겨가실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축제 운영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40년의 정성, 피어나는 생명의 꽃’을 주제로 개최된 제40회 금산인삼축제는 10일까지 금산인삼관 광장과 인삼약초거리 일원에서 진행된다.

h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