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개방 5개월만 관람객 200만명 돌파
청와대 개방 5개월만 관람객 200만명 돌파
  • 이인아 기자
  • 승인 2022.10.02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지난 5월10일 개방한 청와대에 200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2일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35분 청와대 관람객이 200만명을 돌파했다. 

개방 이후 약 5개월만(146일)의 기록이다. 지난해 1년간 경복궁을 찾은 관람객 수(약 108만명)의 약 1.9배다. 

주말에는 평균 2만여명, 평일에는 1만여명이 청와대를 방문했다. 

청와대는 5월10일 윤석열 정부 출범으로 일반인에 개방됐다. 5월23일부터는 본관과 영빈관 등 주요 건물 내부도 공개됐다. 

추진단은 관람객들이 청와대를 편히 둘러볼 수 있도록 편의, 휴게시설을 확충하는 한편 인파가 몰리는 주맑롸 공휴일에는 '청와대로 차 없는 거리'를 시행 중이다. 

추진단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이달 한 달간 매 주말과 공휴일에는 다양한 공연과 행사를 선보일 예정이다. 

매주 토요일 청와대 내 헬기장에서는 국악과 양악이 어우러진 퓨전 국악 공연이 펼쳐진다. 

매주 일요일과 공휴일에는 거리예술 공연이 열린다. 

9일에는 영빈관 마당에서 그림 그리는 과정을 볼 수 있는 '드로잉 서커스'가, 16일에는 같은 곳에서 비보잉공연이 예정됐다. 

추진단은 "청와대가 국민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수 있는 장소로서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또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신아일보] 이인아 기자

ina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