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주거용 건물 등 2384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캠코, 주거용 건물 등 2384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 서종규 기자
  • 승인 2022.09.30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정가 70% 이하 물건 724건 포함…4~5일 입찰
주요 매각 예정 물건(단위:㎡,원,%). (자료=캠코)
주요 매각 예정 물건(단위:㎡,원,%). (자료=캠코)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내달 4일부터 5일까지 온라인 공공자산 처분시스템 '온비드'를 통해 주거용 건물을 포함해 1556건, 총 2384억원 규모 물건을 공매한다고 30일 밝혔다.

공매 물건은 세무서와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이 체납세액을 징수하고자 캠코에 매각을 의뢰한 물건이다. 이번 공매에는 감정가 70% 이하 물건 724건이 포함됐다.

공매 입찰 시에는 권리분석에 유의해야 하고 임차인에 대한 명도책임은 매수자에게 있다. 세금 납부와 송달 불능 등 사유로 입찰 전 일부 물건 공매가 취소될 수도 있다.

이번 공매 관련 자세한 사항은 온비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seojk052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