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원 기업은행장, 'Global Green Hub Korea 2022'서 기조연설
윤종원 기업은행장, 'Global Green Hub Korea 2022'서 기조연설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2.09.20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중립 달성에 중소기업 참여 중요…금융지원·국제협력 강조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20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Global Green Hub Korea 2022'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20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Global Green Hub Korea 2022'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윤종원 행장이 환경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Global Green Hub Korea 2022’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했다고 20일 밝혔다.

’Global Green Hub Korea’는 탄소중립과 에너지 전환에 대한 국내 기업의 기술을 소개하고 수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는 비즈니스 네트워킹 행사다. 올해는 전 세계 40여개 발주처와 국내 150여개 기업이 참여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지속가능 중기금융 플랫폼 공동의장을 역임 중이기도 한 윤 행장은 국내 녹색금융 전문가 대표로 주최 측의 초청을 받아 ‘녹색 전환과 금융의 역할’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섰다.

윤 행장은 기조연설에서 “탄소중립을 위해 중소기업 참여가 중요하지만 여건은 어렵다”며 “진입장벽을 낮추는 녹색금융 지원 노력이 강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소기업 녹색 전환 참여에 수반되는 애로사항을 극복하기 위해 금융을 포함한 다양한 이해관계자 간 협력이 필요하다”며 “실현가능한 해법 모색을 위한 공동 노력과 함께 국제적으로 정합성 있는 녹색금융 기준 마련 및 이행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m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