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교향악단, 국내 최초 온라인 콘서트홀 ‘디지털 K-Hall’ 오픈
KBS교향악단, 국내 최초 온라인 콘서트홀 ‘디지털 K-Hall’ 오픈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2.09.02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국민 곁으로 다가가기 위한 미래비전 신호탄
66년간 축적된 350여 개의 실황 영상 1차 무료 공개

KBS교향악단이 지난 1일, 창립 66주년, 재단법인 출범 10주년 기념식에서 ‘디지털 K-Hall’의 오픈을 공식 발표했다.

디지털 K-Hall’은 국내 최초의 온라인 공연 플랫폼으로 KBS교향악단의 공연 영상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온라인 콘서트홀이다.

이는 국내 유일의 방송교향악단인 KBS교향악단이 지난 66년간 쌓아온 영상자료를 아카이브화하여 국민에게 무료로 공개한 온라인 플랫폼이다.

편리한 검색기능을 추가해 원하는 작곡가·연주자의 영상을 간편하게 시청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 컴퓨터, 태블릿PC 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KBS교향악단의 고품격 연주를 즐길 수 있다.

현재 KBS교향악단은 1,000여 개 이상의 실황 연주 영상을 내부 아카이브에 보유하고 있다.

이 가운데 약 350개의 영상이 이번 ‘디지털 K-Hall’에 1차로 업로드 완료된 상태이며, 향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공개된 영상에는 남북교향악단 합동 연주회, UN 총회장연주회 등 대한민국 클래식 음악의 역사와 나란히 성장해온 KBS교향악단의 발자취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다.

또 실황 영상 외에도 다큐멘터리, 연주자 인터뷰, 클래식 뮤직비디오, 플레이리스트 등 KBS교향악단의 다채롭고 유익한 클래식 콘텐츠가 함께 서비스된다. 향후 4K UHD 고화질 영상을 확대하고 국내 최초로 3D 입체 음향시스템을 적용하는 등 차별화된 콘텐츠로 디지털 오케스트라로서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국내 온라인 클래식 문화를 선도해 나갈 예정이다.

코로나 사태 이후 KBS교향악단은 온라인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왔다.

특히 KBS교향악단 공식 유튜브 채널은 재미있는 콘텐츠로 클래식 애호가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최근 6개월 만에 구독자 수가 6배 급성장하며, 현재 국내교향악단 채널 중 최다구독자를 보유중이기도 하다.

클래식 곡의 하이라이트 부분을 선별하여 30초 내외 짧은 영상으로 소개하는 '클래식 최고의 플레이', KBS 드라마 장면에 어울리는 클래식 곡을 매칭하는 '드라마 오브 클래식', 연주자(단원)가 지휘자를 직접 인터뷰하는 '나이스 투 매튜' 등의 참신한 기획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이날 한창록 사장은 디지털 서비스 혁신 외에 KBS교향악단 미래 10년 비전을 제시했다.

먼저 음악감독을 중심으로 정기적인 해외투어를 추진하여 K-클래식의 저력을 해외에 알리고 세계 정상급 오케스트라로 발돋움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청소년 지휘 마스터클래스’, ‘영 코리안 마스터즈’ 등 기획 시리즈를 통해 차세대 한국 음악가들의 성장과 국제무대 진출을 도울 계획이다.

더불어 세계적 지휘자·협연자 초청과 수준 높은 단원 영입으로 세계 정상급 연주를 보여줄 예정이다.

또 사회공헌사업 확대와 다양한 음악사업을 통해 국민 가까이서 공감하고 소통하는 KBS교향악단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KBS교향악단 관계자는 “국내 유일 공영방송 오케스트라로서 창단 66주년, 재단법인 출범 10주년을 맞는 뜻깊은 자리를 빌어 그간 쌓아온 공연 영상을 국민과 함께 공유하고 이를 통해 국민과 더 가까이서 음악으로 소통하고자 ‘디지털 K-Hall’을 오픈하고 미래비전을 함께 선포했다.

앞으로 KBS교향악단만의 연주역량과 차별화된 공연기획, 온라인 콘텐츠로 경쟁력을 강화하고 국내 클래식 문화를 선도하며, 세계속에 K-클래식의 위상을 높이는 국가대표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해 가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